경북도, 한국철도공사와 지역여행 파격 할인

지역&관광 정보 / 이성수 기자 / 2021-12-02 09:19:10
12월 한 달 경북여행 KTX 승차권 특별할인

 경상북도와 한국철도공사가 제휴해 KTX를 이용한 경북 여행객에게 파격적인 할인혜택을 제공하는 특별 이벤트를 개시했다고 밝혔다.

올해 연말 여행성수기를 겨냥해 마지막 한 달간 국내 관광객 유치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서라고 한다.

2일 경북도와 코레일에 따르면 경부선 서울역에서 출발하는 KTX는 신경주역까지 기준요금 49,300원에서 50% 할인된 2만4700원에 이용 가능하다.

또 중앙선 청량리역에서 출발하는 KTX-이음의 경우 풍기역, 영주역, 안동역 모두 1만원으로 이용 가능하다.

출발역은 서울역, 청량리역, 광명역, 수원역, 천안아산역, 대전역, 부산역 등 8개 역이며 도착역은 김천구미역, 신경주역, 포항역, 풍기역, 영주역, 안동역 등 KTX 열차가 정차하는 도내 6개 역이다.

할인을 받기 위해서는 먼저 예약사이트인‘웹투어’홈페이지나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에서 출발역 기준 오후 3시 이전 출발 열차를 예매해야 한다.

도착해서는 지정된 관광지 72개소를 방문하고 QR코드 스캔을 통해 여행인증을 거치면 2주 이내에 여행자 지정 계좌에 할인된 금액을 환급해 준다.

또 당일 여행은 출발 편도요금에 대한 할인을 제공하고 숙박 여행은 왕복 운임 모두를 지원한다.

김상철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연말을 맞아 코로나19로 지치고 힘든 시간을 보낸 국민들이 경북여행으로 힐링과 휴식의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도움을 주기 위해 준비한 것”이라며 “청정 동해바다와 백두대간을 겨울 여행지와 경북을 대표하는 겨울 먹거리를 즐기면서 한 해를 마무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미디어시시비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성수 / 민족역사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