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에게 잘 나타나는 질병 ⑦ 철 결핍성 빈혈

라이프 / 이영 기자 / 2021-11-29 15:23:03

빈혈이란 일반적으로 혈액 내의 적혈구 수가 감소한 상태를 의미하는데요. 철 결핍성 빈혈, 용혈성 빈혈, 비타민 결핍성 빈혈 등 원인과 종류도 다양합니다. 이중 여성에게 특히 많이 나타나는 빈혈이 있는데요. 오늘은 유독 여성에게 잘 나타나는 빈혈, 철 결핍성 빈혈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통계에 따르면 철 결핍성 빈혈로 병원을 찾는 환자는 매년 35만 명을 넘어서고 있는데요. 특히 환자 중 여성의 비율이 압도적으로 높습니다. 2020년에는 전체 환자 중 여성 환자가 79.2%를 차지했는데요. 환자 5명 중 4명이 여성인 꼴입니다. 여성 환자를 연령별로 살펴보았을 때는 40대 환자가 32.7%로 가장 많았으며, 30대가 그다음으로 많았습니다.


철 결핍성 빈혈, 왜 여성에게 더 많을까?

 

철 결핍성 빈혈은 가장 흔한 빈혈 형태인데요. 철분은 적혈구 내의 헤모글로빈을 구성하는 주요 성분으로, 철분이 부족해지면 헤모글로빈의 생산과 적혈구 생산이 줄어들게 됩니다. 그 결과 폐에서 산소가 결합할 헤모글로빈이 부족해지기 때문에 산소가 각 조직으로 충분히 공급되지 못하게 되는 것입니다.

 

이러한 철 결핍성 빈혈의 주요 원인은 철의 필요량의 증가와 철분의 소실, 그리고 철분 섭취 및 흡수량 저하인데요. 특히 월경량이 많은 여성의 경우 지속적인 출혈로 체내의 철분이 과하게 손실되어 철 결핍성 빈혈이 잘 나타날 수 있습니다. 또한 임신 중인 여성은 태아와 태반을 형성하는 데 많은 양의 철분이 필요하며 분만 시 출혈이 많기 때문에 철분 필요량이 전보다 증가하게 됩니다. 이 밖에 소화성 궤양이 있거나 자주 코피를 흘리는 등의 경우에 철 결핍성 빈혈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일하다 빈혈로 힘들어하는 모습. <사진=클립아트코리아>

철 결핍성 빈혈의 증상은?

 

빈혈이 발생할 경우 각 기관에서는 이에 적응하기 위해 심장의 박동이 증가하거나, 중요한 장기에 피를 우선적으로 보내는 등의 노력을 하는데요. 빈혈이 가벼운 경우 별다른 증상이 나타나지 않을 수도 있지만, 그 이상으로 빈혈이 지속되면 피로감, 무기력, 운동능력 저하 등이 나타날 수 있으며 가장 흔한 증상으로는 창백한 피부가 있습니다.

 

철 결핍성 빈혈을 주의해야 하는 이유 중 하나는 바로 다양한 합병증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점인데요. 충분한 산소 공급을 위해 심장에 부담이 가해져 협심증과 심장비대, 심지어 심부전증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임산부의 경우 조기 분만, 저체중아 출산과도 연관성이 있습니다. 따라서 빈혈의 증상이 있거나, 철분의 필요량이 많은 경우에 속한다면 혈액검사를 통해 진단을 받아보시기 바랍니다.

 

이렇게 예방하세요!

 

철 결핍성 빈혈은 식단으로도 어느 정도 예방할 수 있는데요. 철분이 풍부한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특히 월경량이 많은 여성이나 임산부와 같이 철분의 필요량이 많을 경우 철분제를 복용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그리고 매년 빈혈검사를 통해 현재의 건강 상태를 주기적으로 체크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

 

더불어 비타민 B9가 부족하여 나타나는 엽산 결핍성 빈혈도 남성보다 여성에게 더 많이 발생하는데요. 빈혈의 경우 대부분 영양섭취 부족이 문제인 경우가 많기 때문에 충분한 열량과 철분, 비타민C, 비타민 B12 및 엽산이 풍부한 음식을 균형 있게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자료제공=건강보험심사평가원 블로그>

 

[ⓒ 미디어시시비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영 / 문화예술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